티스토리 뷰




관련글 = 2015/02/21 - [음악] - 나가수, 몽니의 첫 공연에 대한 단상








지난 주 몽니의 첫 나가수 등장에 기대감을 가졌으나, 처음부터 꼴지를 해서 적지않게 실망을 했었다.

그리고 어제 몽니는 두 번째 공연 '내가 부르고 싶은 노래'에서 미스미스터의 '널 위한 거야'를 불렀고, 결과는 5위였지만 종합 꼴찌였다.

6등인 휘성과 0.02% 표 차이로 탈락을 하게 됐지만 꼴등은 의미하는 바가 크다.. 그리고 나는 여전히 지난 주에 이어서 이번 주도 여전히 불만이 가득하다. 그건 몽니에 대한 것이 아니라, 나가수란 프로그램에 대한 생각이다.


나가수와 몽니에 관한 지난 글에서 말했든 나가수의 청중평가단에 참석하는 사람들은 남여노소 다양한 연령층과 취향을 가진 보통의 대중들이라는 점에서 몽니가 불리함을 가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것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몽니는 무대 곡 선정부터 퍼포먼스부터 대중에게 친근하게 시작을 해야만 한다는 게 핵심이었다. 


그리고 2회전에서 보여준 무대는 몽니는 확실히 그런 측면에서 준비를 마쳤다. 화려한 기타 연주와 재빠른 드럼 비트도 싹 거세했고, 보컬이 보여주는 몸짓도 최대한 인기가요에 등장하는 새내기 밴드처럼 단정히하고 과격하지 않았다. 그에 맞춰 카메라워크도 당연히 보컬 김신의에 집중됐고, 어느누구에게나 친숙한 락발라드 무대를 깔끔하게 선보였다. 하지만 몽니에게 있어서 이런 타협이 있었음에도 꼴찌는 벗어날 수 없었다. 왜지??!!


분명 몽니보다 아쉬운 무대를 보여준 몇 가수들이 있었음에도 또 몽니는 꼴등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예를 들어 휘성은 본인과 미스매치가 되는 곡을 들고 나와 기존에 휘성을 알았던 모든 사람에게 실망을 안겨준 무대를 보여줬다. 그럼에도 몽니보다 표 싸움에서 앞섰다는 것이다. 지난 주 무대에서도 휘성은 무대를 마치고 나오면서 보여주는 표정과 감상은 자신도 자신의 무대를 졸전 그 자체라고 생각했었다. 그랬는데도 몽니는 꼴등.


새 출연자로 지난 주부터 이름을 올렸던 몽니와 휘성을 비교해보면 이제 내 논조는 확실해 진다.

이제 인디 출신의 밴드나 아직 이름 부족한 아티스트는 나가수에 나가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점이 내 요지다. 이미 나가수는 인지도 투표로 전락해버린 것 같고, 예전부터 가수에 대한 기존 인지도에서 파생된 후광효과를 바탕으로 점수가 매겨지고 있다. 심지어 하동균이 다음 무대에서는 태어나서 한번도 해보지 않았던 어쭙잖은 랩을 시도해도 하동균에게는 여전히 청중평가단에게 1등으로 선정받을 수 있는 기회가 펼쳐질 거 같기도 하니깐 말이다. 이름을 알리기 위한 목적을 가지고 몽니는 박정현이나 양파 같은 인정받은 가수들과 겨룬다는 큰부담을 가지고 나갔을 수도 있다. 하지만 2주 연속 꼴등은 몽니에게 사뭇 민망한 꼬리표만 달아줄 뿐이다. 여전히 '몽니? 이름부터 떨어지게 생겼네', '듣보잡 밴드가 역시 떨어지네요' 라는 이야기가 가득하다.


과거 주름잡았던 가수들의 노래 경연 프로그램으로 나가수는 2011년 선구자의 역할로 신선하게 시청자들에게 다가갔다. 그리곤 불후의 명곡이라는 프로그램이 후발주자로 뛰어들었다. 여기서 불후의 명곡은 배꼈다는 등, 가수 퀄리티도 떨어진다는 등 비판을 많이 받았다. 하지만 주춤했던 나가수와 달리 불후의 명곡은 꾸준했고 다양한 가수의 다양한 노래를 들려준다는 취지 아래서 프로그램의 몫을 충실히 수행했다. 그래서 지금의 위치는 많이 달라졌다. 불후의 명곡엔 샤이닝 스타가 나와서 옛 명곡으로 명성을 떨칠 수 있는 기회의 장이되었고, 나가수는 방영 회수가 많아질 수록 레전드급 가수는 줄어들고, 그에 따라 드러나는 공백을 매꾸기에 급급한 모습만 보여줬다. 심지어 무대 질적인 부분에서도 절대로 불후의 명곡은 뒤쳐지지도 않는다. 나가수는 앞에서 말했듯 가수들의 후광효과로 시청률을 유지하고, 불후의 명곡은 위대한 가수로의 길에서 많은 신성들에게 후광을 달아주고 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35,966
Today
0
Yesterday
53
링크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