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이언티

(2)
대중 미디어의 '웹 3.0'화와 탈중앙화 가능할까: 자이언티X한문철 그리고 대선주자X삼프로 인터넷 세계에서 '웹 3.0'이 뜨거운 감자다. '웹 3.0'이 뭐냐고? 초기 인터넷 시대에 이용자들이 각자 필요한 정보를 찾아 정처 없이 표류했던 대항해시대 '웹 1.0'를 지나, 표류하는 이들을 한 곳에 불러모아 마을과 도시를 만들어 종속하게 해 풍요로움과 편리함을 제공하는 대신 큰돈을 벌고 있는 작금의 구글이나 네이버 등 거대 IT 플랫폼 기업으로 대표되는 '웹 2.0'. 지금은 '웹 2.0'의 시대다. 암호화폐, NFT, 메타버스의 부흥으로 대두한 거버넌스 측면에서의 퀀텀 점프라고 할 수 있는 탈중앙화를 내세워 이용자 각자에게 모든 소유권과 권한을 갖게 하겠다는 '웹 3.0'이 태동 단계에 있다. 네이버, 카카오, 구글 같은 거대 인터넷 IT 기업이 일선에서 물러나고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통틀어..
혁오 표절 논란, 자세히 알아보기 0. 표절 논란? 무한도전 출연으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밴드 혁오에게 큰 장애물이 나타났습니다. 바로 표절 논란입니다. 표절 논란은 심심찮게 가요계를 덮쳐왔기에 많은 누리꾼에겐 낯선 논쟁은 사실 아닙니다. 허나 중요한 건 이런 사건들 속에서 표절의 진위여부와 상관없이 구설수에 오른 대상자들이 크고 작게 타격을 입는다는 겁니다. 상한가를 달리는 혁오가 이 여파에 고꾸라질까 걱정스러운 팬들이 많습니다. 작년엔 로이킴이 슈퍼스타K를 통해 혜성처럼 등장해 가요계를 점령할 뻔 했지만 잇다른 표절 논란 속에서 활동이 눈에 띄게 줄면서 대중의 관심 밖으로 밀려나기도 한 것처럼 말이죠. 최근엔 자이언티도 오아시스 곡이 표절논란에 휩싸였지만, 오늘 에릭 벨린저가 트위터를 통해서 '표절이 아니다'라고 자이언티의 손을 들어..